워크런

집합·라이브

이러닝

우편원격교육

닫기
우편원격교육 닫기
경영show
인문교양show
리더십show
자격증show
외국어show
생산품질show
산업특화show
스웨덴공중보건250년사
검색영역
이미지 우편원격 독서 스웨덴공중보건250년사
교육비
30,000원
학습기간
1개월

학습개요

고용보험
비환급
정원
1000명
교재
스웨덴공중보건250년사
강사
최연재
수료기준
  • 1. 반영 비율 리포트 100%
  • 2. 리포트 총 평균 60점 이상(100점 만점 기준)

과정소개

강좌소개

19세기 초 토머스 맬서스는 궁핍과 감염성 질환으로 사망률이 증가해 인구 성장이 정체 상태에 가까워진 가난한 국가의 예로 스웨덴을 꼽았다. 당시 스웨덴은 유럽의 주요 산업국가들에 비해 분명 경제적으로 덜 발달해 있었으며, 평균 기대여명은 35세 정도에 불과했다. 하지만 지난 두 세기 동안 상황이 매우 달라졌다. 오늘날 스웨덴은 기대여명이 약 80세로 영국과 프랑스보다 5년 더 길며, 동시대 국가들 중에서 영아 사망률이 가장 낮은 나라가 되었다.

이 책은 스웨덴이 ‘스칸디나비아 복지국가’라는 명칭을 어떻게 얻게 되었는지에 대한 이야기를 풀어내고, 18세기 이래 스웨덴 사회의 뿌리와 그 발전 과정을 탐색한다. 스웨덴의 역사적 교훈이 그대로 이전되어 다른 공간, 다른 시기의 미래를 결정하는 청사진으로 사용될 수는 없다. 그러나 이 책의 이야기는 단순한 통계적 수치를 넘어 각 나라의 정확한 유형과 원인의 특이한 메커니즘을 찾고, 더 나아가 사회적 과정과 문제, 그리고 개선책의 보편적 패턴을 밝히려는 노력에 도움이 될 것이다.


교재정보

스웨덴공중보건250년사 교재명 스웨덴공중보건250년사
저자 얀 순딘, 샘 빌네르
출판사 한울아카데미
출판일 2012.07.01
페이지 315
이 책은 20세기 동안 스웨덴이 스칸디나비아 복지국라라는 명칭을 어떻게 얻게 되었는지에 대한 이야기를 풀어내고, 18세기 이래 스웨덴 사회의 뿌리와 그 발전 과정을 탐구한다. 저자들은 이를 탐구함으로써 한 사회가 복지, 건강, 약자 돌봄을 위한 수단을 어떻게 조직하고 관리하는지에 따라서 급격한 사회적, 경제적 변화가 야기하는 긍적적, 혹은 부정적인 영향의 정도가 달라린다는 것을 보인다. 사회적 과정과 문제, 개선책의 보편적인 패턴을 보려는 연구자들, 정치가들, 복지 담당자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다.
교육신청
다운로드영역
결제영역
TOP

로그인

닫기